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밥상 위의 한국사


밥상 위의 한국사

<민병덕> 저 | 책이있는마을

출간일
2017-03-31
파일형태
ePub
용량
23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우리나라 사람들의 주식(主食)인 밥부터 즐겨 먹는 술, 떡, 김치, 차 등과 만병통치약으로 알려진 우황청심환에 이르기까지 우리 한민족과 떼려야 뗄 수 없는 대표적인 먹을거리 32가지를 다루면서, 그것과 관련된 역사적 사건까지 서술하였다. 가령 ‘우황청심환’은 중국으로 가는 사신들의 필수품이었다. 국경을 통과할 때 경비 관리에게 제공하면 무사통과될 정도로 인기 품목이었기 때문이다. 이러한 사실은 우황청심환의 원천이 중국이라고 알고 있는 많은 사람들의 생각을 바로잡는 계기가 될 것이다. 앞으로 우황청심환은 중국을 여행하는 사람들의 필수 쇼핑 품목에서 빠져야 하지 않을까? 이처럼 소소한 이야기부터 음식들과 연결된 사건과 인물들에 관련된 다채롭고 풍성한 이야기가 흥미롭게 펼쳐진다.

저자소개

중앙대 사학과를 졸업하고 1988년 이래 22년째 용동중학교에서 학생들을 지도하고 있음. 1990년부터 한국사 관련 저술을 기획하였으며, 문화방송과 교육방송의 역사와 관련한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재미있는 진행으로 청취자의 사랑을 받음. 저서로는 『옛날에도 일요일이 있었나요?』,『옛날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나요? ①,②』, 『역사를 바꾼 인물 33인(한국편), (세계편)』,『우리나라를 빛낸 역사 인물 20』,『역사 인물 백과』,『깨어나라, 고구려』 등 다수가 있음.

목차

들어가는 말
01 옛날에는 왕이 음식을 다 만들었다면서요?
02 옛날에도 다방이 있었나요?
03 우리 조상들은 1년 12달 12가지의 떡을 달리 먹었다면서요?
04 김치는 언제부터 담가 먹었나요?
05 옛날에는 감주가 술이었다고요?
06 소주를 약으로만 썼을 뿐 일상적으로 먹는 것은 금지했다면서요?
07 옛날에는 장맛으로 한 해의 가운을 점쳤다면서요?
08 옛날에는 절에서 국수를 만들어 팔았다면서요?
09 옛날에는 동지가 작은설이었다면서요?
10 발해 사람들은 돼지고기를 즐겨 먹었다면서요?
11 옛날에도 시험을 칠 때에 엿을 붙이거나 먹었나요?
12 옛날에도 얼음을 보관했다가 먹었나요?
13 밥은 하루에 몇 번이나 먹었어요?
14 옛날에는 임금 앞에서도 담배를 피웠다면서요?
15 옛날에 임신을 하면 계란을 먹지 않았다면서요?
16 수박을 처음에는 먹지 않았다면서요?
17 고추나 후추 같은 향신료는 언제 들어왔나요?
18 우리나라 인삼을 왜 고려 인삼이라고 하나요?
19 잡탕이 궁중에서 먹던 음식이라면서요?
20 조선시대에 감자 재배를 금지하기도 했다면서요?
21 우황청심환은 우리나라 고유의 한방약이라면서요?
22 언제부터 소를 농업에 이용하기 시작했나요?
23 먹는 김은 왜 이런 이름이 붙었을까요?
24 보신탕이 중국에서 유래된 것이라면서요?
25 두부가 왕릉에서 발달한 음식이라면서요?
26 중국과 일본은 숟가락을 거의 쓰지 않았다면서요?
27 설탕이 약으로 쓰였다면서요?
28 조선시대에 잡채를 잘 만들어 판서가 되었다면서요?
29 옛날에도 밸런타인데이가 있었다면서요?
30 보쌈은 양반이 노비에게 내려준 음식이라면서요?
31 두 갈래 무가 여자들에게 인기 있었다면서요?
32 고구려가 동아시아를 지배한 이유 중 하나가 소금을 차지했기 때문이라면서요?
참고문헌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30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